오늘처럼 차가운 내 마음에
像今天一樣 我冰冷的心裡
늘 까맣던 나의 밤하늘에
在我那總是漆黑的夜空中
조금씩 그대가
一點一點
꿈꾸듯 스쳐갈 때
你如夢般掠過時
봄바람에 날려 날아가듯
像是春風吹拂
어느샌가 살며시 나를 하얗게
不知不覺將我雪白的
비춰주는 그대
照亮的你
우 집에 돌아가는 길
woo 回家的路上
지친 하루가
疲憊的一天
우 우우 잠시 그대 하나로 인해
woo woowoo 暫時因為你

물끄러미 날
呆呆的
바라봐 주던 순간
望著我的瞬間
눈 마주치며 미소 짓던 순간
雙眼交會 露出微笑的瞬間
그 순간들이 모여서
匯集那些時間
힘들었던 오늘을 위로해
撫慰疲憊的今天
참 길었던 하루 끝이
漫長的一天盡頭
작은 그대로 가득 채워지면
用渺小的你填滿的話
오늘도
今天也
그대 품을 닮은 꿈속으로
也在與你懷抱相似的夢中
무사히 Good Night
安然的 Good Night

나도 몰래 들을 수 없는 노래를
我也無法偷偷聽的歌
깊은 밤 잠들어 있을 네 꿈에
在深夜入眠你的夢中
혹시나 그대도
或許
나를 떠올리고 있을까
你也會想起我嗎
말도 안 되는 짧은 상상만으로
雖然是不像話的微小想像
한가득 미소를 머금은 채
飽含微笑
늘어진 새벽은
低垂的清晨
아직 밝게 빛나는 듯
似乎依舊明亮

이토록 작은 내 방에
在我如此小的房間裡
보잘것 없었던 내 삶에
我那微不足道的人生
그대가
是你
머무르는 것 그 하나만으로
停留 用那唯一
의미 없던 삶을 다시 꿈을 꾸게 해
毫無意義的人生 再次做了夢

그래 날 바라봐 주던 순간
當你望著我的瞬間
눈 마주치며 미소 짓던 순간
雙眼交會 露出微笑的瞬間
그 순간들이 모여서
匯集那些時間
힘들었던 오늘을 위로해
撫慰疲憊的今天
참 길었던 하루 끝이
漫長的一天盡頭
작은 그대로 가득 채워지면
用渺小的你填滿的話
언젠가
總有一天
그대 곁에 잠이 들 그날을
在你身旁沉睡的那天
그리며 Good Night
描繪著 Good Night

    全站熱搜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