Someday
somewhere
별처럼 빛나는 널 만나면
如果遇見了如繁星般閃耀的你
Oh my
oh god
너의 곁에 무지개를 띄울게
在你身邊浮現了彩虹

잠들기 전 봤던 영화에
沉睡前看的電影中
이런 대사가 있었어
有這麼一段台詞
누구나 한 번쯤 살면서
人們活著活著
무지개처럼 찬란한 사람을 만난대
至少會遇見一次像彩虹般燦爛的人

너의 방안에 너의 하늘에
그 장면을 띄워줄게
너에게 꼭 보여주고 싶어

하루를 살아도 너에게 가고 싶어 어디라도
나 언젠가 너를 꼭 만날 테니까

Someday
somewhere
별처럼 빛나는 널 만나면
如果遇見了如繁星般閃耀的你
Oh my
oh god
너의 곁에 무지개를 띄울게
在你身邊浮現了彩虹

Moonlight
daylight
빛처럼 찬란한 너의 날에
如繁星般燦爛的 你的日子裡
여행같이 영화같이
如同一段旅行 如同一篇電影
운명처럼 꼭 널 찾아갈게
如命中註定般 一定會去尋找你

너의 오늘엔 너의 하루엔
你的今天 你的一日
어떤 맘이 떠 있을까
會是怎樣的心情呢
어둡지 않게 빛났으면 좋겠어
希望一點都不黑暗 能閃閃發亮就好

하루의 끝에 네가 있다면 어떤 맘일까
一天的盡頭 如果有你的話 會是怎樣的心情
난 너에게 내일이 되어주고 싶어
我想為了你 成為明日

Someday
somewhere
별처럼 빛나는 널 만나면
如果遇見了如繁星般閃耀的你
Oh my
oh god
너의 곁에 무지개를 띄울게
在你身邊浮現了彩虹

Moonlight
daylight
빛처럼 찬란한 너의 날에
如繁星般燦爛的 你的日子裡
여행같이 영화같이
如同一段旅行 如同一篇電影
운명처럼 꼭 널 찾아갈게
如命中註定般 一定會去尋找你

언젠가 우리 만난다면
總有一天 當我們相遇時
별들이 눈처럼 내릴 거야
星星會像雪花般飄落
그 어떤 날보다 찬란하게
比任何日子都還要閃耀

Someday
somewhere
별처럼 빛나는 널 만나면
如果遇見了如繁星般閃耀的你
Oh my
oh god
너의 곁에 무지개를 띄울게
在你身邊浮現了彩虹

Moonlight
daylight
빛처럼 찬란한 너의 날에
如繁星般燦爛的 你的日子裡
여행같이 영화같이
如同一段旅行 如同一篇電影
운명처럼 꼭 널 찾아갈게
如命中註定般 一定會去尋找你
 

    文章標籤

    二十歲 스무살

    全站熱搜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