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 기다림의 끝엔 늘 그대가 있어
在我等待的盡頭 一直都有你
내 등 뒤에 날 지키던 그림자처럼
像是在我背後守護我的影子 
그 순간이 떠올라 걸음이 멈춰서
想起了那瞬間 停下了腳步
내딛지 못한 나인데
無法再向前的我

그 사람 아마 모르겠죠
那個人大概不知道吧
나의 마음은 그 날 그 자리에 있는데
我的心 依然在那天 那個位置上
두 눈 바라보며 걸어온 시간들이
雙眼凝視著 走過的時間裡
하루 아침에 다 사라질까봐
害怕某天早上就會全部消失
마음속에 너를 그린다
在心裡描繪了你

사랑이라는 말 내게는 너라서
說愛的那句話 對我來說只有你
내 걸음은 늘 같이 걷고 있었죠
我的步伐總是與你一起走著
난 너의 손을 놓쳐 갈 곳을 잃은 난
我放開了你的手 失去了去處
돌아갈 곳이 없어요
沒有能回的地方

그 사람 아마 모르겠죠
那個人大概不知道吧
나의 마음은 그 날 그 자리에 있는데
我的心 依然在那天 那個位置上
두 눈 바라보며 걸어온 시간들이
雙眼凝視著 走過的時間裡
하루 아침에 다 사라질까봐
害怕某天早上就會全部消失
마음속에 너를 그린다
在心裡描繪了你

너의 맘이 멀어져 나를 떠나가도
你的心漸行漸遠 就算離開了我
지금처럼 곁에서 비춰줄게요
也要像現在這樣 在身旁照亮著
너의 맘에 비가 내려 어둠이 앞을 가려온데도
你的心裡下著雨 即使黑暗遮住了前方
지켜줄게요 너의 곁엔 늘 내가
我也會守護著你 你的身邊一直都會有我

그 사람 아마 모르겠죠
那個人大概不知道吧
일분 일초가 일년같은 나의 마음을
我的心 一分一秒 都像一年一樣
매일 밤 하늘에 이 마음 전해보고
每天晚上 在天空中試著傳遞這份心情
혹시 그대에게 닿진 않을까
或許你會發現也不一定
매일 내 소식을 전해요
所以將我的消息每天傳達給你
마음속에 그리다
在心裡描繪了
 

 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