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ndefined

새벽과 아침이 마주친 순간
凌晨與早晨相遇的瞬間
그 기적이 빛이 되어
那奇蹟成為了光芒
모든 게 시작되듯
像是一切有了開始
너를 처음 본 순간
初次遇見你的瞬間
세상의 모든 빛이
這世上所有的光
내게 모인 것처럼
都聚集在我的身上
가슴 벅찼기에
內心澎湃
끝끝내 꽃잎이 피는 것처럼
如同在花季末綻放的花瓣般
저 소나기 끝에서
在那大雨的盡頭
찾아든 무지개처럼
出現的彩虹

결국 우리 둘은
最後我們
시간의 어디쯤에
在某個時間
세상의 한 가운데
在這世界的一隅
함께 서 있게 됐잖아
站在彼此身旁的不是嗎

빛이 되어줄게
我會成為你的光芒
널 맴도는 별이 되어 비출게
成為在你身邊公轉的星星照亮你
어둔 밤을 지킨
像是在漆黑的夜裡
창밖의 저 달처럼
在窗外守護的月亮一樣
바다를 물들인 하늘처럼
就像將大海染色的天空一樣
내가 널 위한 빛이 될게
為了你我會成為那道光芒
너만의 빛이 될게
成為只屬於你的光

깰 수 없는 꿈을 꾸는 것처럼
就像做了夢也不會醒
긴 어둠에 길을 잃고
在漫長的黑夜裡迷失了路
헤매는 악몽처럼
像是徘徊的噩夢一樣
너무 힘이 들 땐
太過吃力的時候
천천히 고갤 들어
慢慢地仰起頭
지친 맘이 쉬는 곳
讓疲憊的心得以休息的地方
내가 거기 서 있을게
我會站在那裡

빛이 되어줄게
我會成為你的光芒
널 맴도는 별이 되어 비출게
成為在你身邊公轉的星星照亮你
어둔 밤을 지킨
像是在漆黑的夜裡
창밖의 저 달처럼
在窗外守護的月亮一樣
바다를 물들인 하늘처럼
就像將大海染色的天空一樣
내가 널 위한 빛이 될게
為了你我會成為那道光芒
너만의 빛이 될게
成為只屬於你的光

긴 기다림의 끝에서
在漫長的等待之後
너의 온기에 이끌려
被你的溫暖而吸引著
나 너의 손잡고
緊緊抓住你的手
운명처럼 마주한 이 순간
如命中注定般相遇的瞬間
내가
是我

빛이 되어줄게
我會成為你的光芒
나 언제나 너의 곁에 있을게
無論何時我都會在你身旁
너를 만나려고 달려 온 별빛처럼
像是為了見你而飛奔而來的星光一樣
노을을 물들인 햇살처럼
像是染上晚霞的陽光一樣
내가 널 위한 빛이 될게
為了你我會成為那道光芒
너만의 빛이 될게
成為只屬於你的光
 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