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unch 真的好美阿~~~~ 每次聽他的聲音都有種很蘇很舒服的感覺~~~

 

혹시 뭐할까
在做什麼呢
기분 탓일까
是心情的關係嗎
오늘따라 네가 그리워지는데
唯獨今天特別的想你
가끔 이러다 네 생각에 잠 못 드니까
偶爾也會這樣 想著你而無法入眠
미련한 상상 밤새 하겠지
愚蠢的想像 就這樣徹夜了吧

슬프다고 괴롭다고
憂傷的 孤獨的
그렇게 끝이라는걸
就那樣到了盡頭
술 한잔에 다 잊혀질까
用一杯酒 能夠忘卻一切嗎
사랑은 또 사랑으로
如果愛情 又要再次用愛情
잊어야 하는 거라면
才能夠遺忘的話
이제는 나 그만하고 싶어
我想到此為止就好

사실 난 괜찮지 않아
其實我一點都不好
널 잊지 못하고
無法忘記你
아직도 너를 기다리고 있어
依然在等待著你

혹시 뭐할까
在做什麼呢
너는 어딜까
你會在哪呢
오늘따라 네가 그리워지는데
唯獨今天特別的想你
가끔 이러다 네 생각에 잠 못 드니까
偶爾也會這樣 想著你而無法入眠
미련한 상상 밤새 하겠지
愚蠢的想像 就這樣徹夜了吧


라떼가 좋았던
喜歡拿鐵的你
너의 집 앞 카페 한 번 더 가봤으면
如果能為你再拿一杯到你家門口的話

매일 걷던 이곳 그 가로등 밑에
每天都在走的 這路燈下
너와 입맞춤하던 이 골목
曾與你親吻的這條巷子

네가 잊혀지지 않아 점점 더 선명해
無法忘卻你 漸漸地更加鮮明
아직도 널 잊지 못하고 있어
到現在依然無法輕易忘懷

혹시 뭐할까
在做什麼呢
기분 탓일까
是心情的關係嗎
오늘따라 네가 그리워지는데
唯獨今天特別的想你
가끔 이러다 네 생각에 잠 못 드니까
偶爾也會這樣 想著你而無法入眠
미련한 상상 밤새 하겠지
愚蠢的想像 就這樣徹夜了吧

매일 슬픈 노랠 듣곤 해
每天都聽著悲傷的音樂
네가 제일 좋아하던 노래
你最喜歡的那首歌
우리 얘기가 되어버렸어
成為了我們的故事
그럴 줄 모르고
不知道會變成這樣

나를 잊었나
已經忘了我了嗎
지워버렸나
已經全部抹去了嗎
우울하게 비는 또 내려오나 봐
這令人憂鬱的雨又再次下了起來
보낼 수 있을까
能夠將你送走嗎
시간이 더 지나고 나면
隨著時間的推移
너를 보기 전 그때가 될까
能夠回到看見你之前嗎
나나나나나 나나나나나
nanananana nanananana
언제쯤이면 너에게서 자유로울까
從何時起 才能從你身旁自由嗎
오늘도 너를 기다리는 나
今天也在等著你的我
 

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