가끔씩 궁금한 건 나 혼자 일까
偶爾會好奇 我是獨自一人嗎
이따금 아픈 것도 나 뿐인 걸까
偶爾感到痛股的也只有我嗎
너란 사람 너라는 사람
你這樣的人 你這樣的人
여전히 나에게는 오늘 인가 봐
對我來說依然是今天

이른 아침 머리를 말리다 말고
到了清晨 不要只是吹乾頭髮
신발을 신은 채로 거울 앞에서
穿著鞋子 站在鏡子前
널 생각해 기억은 가끔 쓸데없이 분명해
想著你 記憶有時候無用的分明
넌 지금도 나의 시간 속에 살고 있나 봐
而你有時候好像依然在我的時間裡活著

사랑을 하다 사랑을 하다
愛著 就這樣愛著
어느 날 문득 우리는 또 혼자가 되고
不知不覺 突然發現我們又成為一個人
하루 만큼씩 이렇게 천천히 무뎌지는 걸까
會像這樣 一天一天這樣慢慢的倒下嗎
괜찮은 척 하는 게 요즘은 조금 힘에 겨워
最近裝作若無其事 漸漸累了

어쩌면 두고두고 후회되는 건
或許漸漸地會感到後悔
잘 지내라는 말 따윌 해버린 거
說著好好過生活的那句話 就這樣脫口而出
너란 사람 너 같은 사람
你這樣的人 像你這樣的人
다시는 없을 거란 걸 잘 알면서
明明知道再也不會有

사람들 속에서 바쁜 척 지내다
在無數的人之中 裝作忙碌的過著
늦은 밤 혼자서 또 한 병을 비워
深夜裡 獨自一人盛滿了一杯酒
널 생각해 이렇게 대책 없이 보고 싶어져
想著你 這樣毫無對策的想著你
바보처럼 헤어지고서도 사랑은 계속돼
像傻瓜般 就算分手了還是繼續愛著

그리워 하다 그리워 하다
好想念 好思念
건너 건너서 우연히 니 안부를 듣는 날
穿越了馬路 偶然聽見你問候的日子
잘 지낸다는 소식에 울지도 웃지도 못한 난
那句過得好的消息 哭也不是笑也不是的我
너 없는 이 세상이 이제는 조금 힘이 든다
沒有了你 這世界變得有點困難

아침이 밤이 되어 가듯이 니가 저물어
當早晨成為了夜晚 你就離去
그걸 보는 일이 참 아파
看著也覺得痛心
우리가 우리였던 시간이 그리워지면
如果我們漸漸想起了我們的那段時間
가만히 난 너를 불러봐
我會靜靜地 呼喚你

사랑을 하다 사랑을 하다
愛著 就這樣愛著
어느 날 문득 우리는 또 혼자가 되고
不知不覺 突然發現我們又成為一個人
하루 만큼씩 이렇게 천천히 무뎌지는 걸까
會像這樣 一天一天這樣慢慢的倒下嗎
괜찮은 척 하는 게 요즘은 조금 힘에 겨워
最近裝作若無其事 漸漸累了
너 없는 이 세상이 이제는 조금 힘이 든다
沒有了你 這世界變得有點困難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