https://www.youtube.com/watch?v=qMrAC_dZiXo



조금만 덜 좋아했다면

如果能少喜歡你一點點的話

우린 어쩜 모른 척 살았을까

我們或許會裝作不知道 就這樣生活吧


지쳐가는 너를

漸漸厭煩了你

흔들리는 나를

漸漸動搖的你


외면한 채 그저

就那樣視而不見

곁에 두고서

在一旁


넌 알았을 거야

我相信你會明白的

처음부터

從一開始

마지막을 겁냈던 나를

到最後都害怕的我


너 없이 못 사는

不想成為沒有了你

그런 사람 되긴 싫어서

就活不下去的那種人


언제든 먼저 내가 널

無論何時

떠날 수 있게

我都會先離開你的


어리석은 계산

傻傻地計算著

내가 감당할 수 있을 만큼만

我究竟還能承擔多少


넌 알고 있었을까

你會知道吧

그건 아무런 상관이 없다는 걸

雖然一點都沒有關係


난 몰랐던 거야

是我不知道吧

너에게도

對你來說

쉽지만은 않았을 길을

這也不是一條簡單的路


혼자서 못 걷는

不想成為 無法獨自一個人走的

그런 사람 되긴 싫어서

那種人


항상 생각해

時常想著

이별 후 남겨진 모습

分離後留下的模樣


다시 걸으면 돼

再次獨自走上了

너를 몰랐던 예전처럼 혼자

你不曾知道的那條 過去的路

    全站熱搜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