비 내리는 날 창가에 앉아
下雨的日子 坐在窗邊
서두르던 일상을 달래다
撫慰著匆忙的日常
울적해진 마음잡고 써 내려가다
緊抓住惆悵的心 就這樣寫下的
울컥 눈물만
只有哭泣與眼淚

헤어진단 게 낯설기만 해
說起分手 只覺得陌生
하루하루를 그저 버티다가
一天一天的撐著
누군가 내게 네 얘길 물을 때면
若是有人說了妳的消息
울컥 눈물만
或許我只有眼淚流下

어두워지면 밤하늘을 헤매다
夜幕低垂 就在星空裡徘徊
잠시 잊었던 혼자라는 생각에
暫時遺忘 獨自一人這件事
밤새 뒤척이다 네 생각에 잠 못 드는 날엔
整晚輾轉反側 想著你而無法入眠的日子
그저 눈물만
只有眼淚流下

다른 사람을 만난다면 그땐 꼭 바랄게
若是與其他人在一起 一定會希望你
나보단 너를 더 이해하길
比起我自己 你更能理解
우리 뜨겁게 사랑했던 기억
我們曾如此熱烈相愛的回憶
모두 다 지우고
全部都抹去
만난 적 없었던 것처럼
像是不曾發生過一樣
Oh You

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
像是這段感情 從來沒發生過一樣

어두워지면 밤하늘을 헤매다
夜幕低垂 就在星空裡徘徊
잠시 잊었던 혼자라는 생각에
暫時遺忘 獨自一人這件事
밤새 뒤척이다 네 생각에 잠 못 드는 날엔
整晚輾轉反側 想著你而無法入眠的日子
그저 눈물만
只有眼淚流下

다른 사람을 만난다면 그땐 꼭 바랄게
若是與其他人在一起 一定會希望你
나보단 너를 더 이해하길
比起我自己 你更能理解
우리 뜨겁게 사랑했던 기억
我們曾如此熱烈相愛的回憶
모두 다 지우고
全部都抹去
만난 적 없었던 것처럼
像是不曾發生過一樣

그렇게 뱉어놓은 그 많은 말들은
多希望那些話語
없어
從來沒說出口

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
像是這段感情 從來沒發生過一樣

다른 사람을 만난다면 그땐 꼭 바랄게
若是與其他人在一起 一定會希望你
나보단 너를 더 이해하길
比起我自己 你更能理解
우리 뜨겁게 사랑했던 기억
我們曾如此熱烈相愛的回憶
모두 다 지우고
全部都抹去
만난 적 없었던 것처럼
像是不曾發生過一樣
Oh You

마치 우린 없었던 사이
像是這段感情 從來沒發生過一樣

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1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