어느덧 습관이 된 이 시간 不知不覺 成為習慣的時間
정신 없이 또 하루 잘 버텼구나 沒有精神的 又撐過了一天

오늘은 가볍게 맥주로 속을 달래보자 今天用淡淡的啤酒 慰勞自己吧
어차피 또 혼술이니까 反正也是一個人喝

언제 또 이렇게 시간이 흘렀나 甚麼時候時間又這樣流逝了
스무 살이 된 게 到了20歲
꼭 엊그제인 것만 같은데 난 彷彿昨日歷歷在目
어른이 돼가나 남들도 나처럼 다 쉽게 成為大人了 其他人是否也像我一樣
살아지지 않고 있나 沒辦法輕易的生活吧

짠 마시고 잊어버리자 모두 다 잊자 乾杯 喝完後全都忘了吧 全部都忘了
모든 지나간 건 다 버리자 아아 所有的過去的事都讓他走吧 阿阿
짠 하게 또 웃는 내 모습이 난 乾杯 明亮笑著的樣子
서러워서 밉고 애틋해서 아파 因為悲傷而討厭 心酸然後心痛
내가 행복하길 바래 希望我能夠幸福
제발 千萬

오늘도 맥주로는 안되네 今天只有啤酒好像不夠
내일도 일해야 하는데 明天也還要工作啊

하 소주잔을 결국 비웠구나 ha 酒杯還是空了
내 인생아 我的人生啊

찌질함 비참함 쪽팔린 걸론 매일 每天像個輸家般的悲慘丟臉 
흑역사를 써도 留下黑歷史
잘 지내왔는데 어느샌가 난 正過著不錯的日子 卻在某一天
사람이 무섭고 我開始害怕人群
세상에 내 편은 나 하나라는 걸 這世上只有我站在我這邊
늦게 알게 됐다네 很晚了才明白

짠 마시고 잊어버리자 모두 다 잊자 乾杯 喝完後全都忘了吧 全部都忘了
모든 지나간 건 다 버리자 아아 所有的過去的事都讓他走吧 阿阿
짠 하게 또 웃는 내 모습이 난 乾杯 明亮笑著的樣子
쓰리고 애달파 쓸쓸하고 싫어 痛苦又悲哀的感覺如此惆悵

여전히 너와 난 흔들리고 있지만 依然是你與我在一起

울지도 못하고 술만 마시면서 또 哭也哭不出來 只喝著酒
짠 하게 하룰 버티는 내가 난 乾杯 撐過一天的我
서러워서 밉고 애틋해서 아파 因為悲傷而討厭 心酸然後心痛
내가 행복하길 바래 希望我能幸福

 

▶也來看看這個◀

歌詞學韓文】Juniel 주니엘 - 혼술 I Drink Alone

​​​​​​​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