문득 올려다본 저 저녁 하늘 위엔
突然仰望了那傍晚的天空之上
슬픈 이별만 힘없이 떠 있어
只有悲傷的離別無力地飄在空中
언제부터인가 서롤 바라보고 있어도
是從何時起 就算凝望著彼此
너의 마음 멀어진 걸 느껴
也能感受到你的心正在遠去

천 번 넘도록 사랑한다 말했지만
就算說了上千次的我愛你
한마디의 이별이 쉬웠니
僅一句的離別就這麼輕易
조금씩 나 너를 알아갈 때
當我一點一點的了解你時
너는 이별을 준비한 거야
你卻在準備著分離
나를 잊은 거니
忘記我了嗎

꽃이 필 즈음이면
到了花開的時候
나 너를 잊을 수 있을까
我能夠忘了你嗎
내리는 빗물엔 눈물 감추며
在落下的雨水中隱藏了淚水
낙엽이 떨어질 때면 아픔을 잊을 수 있는 건지
當落葉飄落時 能夠遺忘傷痛吧
눈꽃처럼 흩어진 너를
如雪花般散的你

아름다웠던 지난날들은 추억을
曾美麗的那些過去的回憶
날 보며 웃던 넌 그리움을
看著我微笑的你 那份思念
이별의 아픔은 이제야 사랑을
分離的痛苦 如今才愛
더 이상은 없는 거야
都再也不會有了
정말 떠난 거니
你真的要離開嗎

꽃이 필 즈음이면
到了花開的時候
나 너를 잊을 수 있을까
我能夠忘了你嗎
내리는 빗물엔 눈물 감추며
在落下的雨水中隱藏了淚水
낙엽이 떨어질 때면 아픔을 잊을 수 있는 건지
當落葉飄落時 能夠遺忘傷痛吧
눈꽃처럼 흩어진 너를
如雪花般散的你

하루하루 너를 생각해
一天一天 都在想著你
가끔은 네가 내 옆에
偶爾好像
있는 것만 같아
你還在我面前

사계절이 가도 아직 너를 잊지 못해서
四季輪迴 而我依然無法忘記你
여전히 난 너를 놓지 못해서
我依然放不下你
시간을 되돌린다면 한없이 네 곁에 있을 거란
如果時光能倒流我會一直在你身邊
다짐처럼 기억해 너를
下定決心 牢牢記住你

    全站熱搜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