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ndefined

 

난 보이지 않아도 느낄 수 있죠
就算看不見我 也感受的到吧
그대의 눈을 보면 슬퍼 보이는 기억들
只要看著你的雙眼 那些看起來悲傷的記憶
뭐든 괜찮아요 그대 곁에
好像都沒關係了 只要在你身旁
잠시 있게 해준다면 그걸로 된 거죠 나는
我只要 暫時這樣待著就好了

사랑 이토록 어려운 말
愛情 這麼困難的話
가까이 갈수록 멀어져 가는
若即若離
슬픈 말인걸 알고 있죠
知道這是句悲傷的話吧
그대
是你
지켜야 하는 나의 한 사람
是我必須守護的一個人
약속해주고 싶어
想與你約定
그댈 향해 난 가고 싶어
想向著你而去
이제
如今

그대에게만은 아픈 상처
只對你來說是痛苦的傷口
보여주고 싶지 않아
一點都不想讓你看見
찬란한 행복만 줄게
只想給你燦爛的幸福

사랑 이토록 어려운 말
愛情 這麼困難的話
가까이 갈수록 멀어져 가는
若即若離
슬픈 말인걸 알고 있죠
知道這是句悲傷的話吧
그대
是你

난 지킬 수만 있다면
只要我能守護你
아무것도 바라지 않아
我什麼都不會奢望
내게 어떤 아픔 와도
就算有任何痛苦
그대 곁에 있을 텐데
你都會在我身邊
사랑 눈물이 나는 그 말
說流下愛情的眼淚那句話
이제야 알겠어 가슴 아파도
現在才知道 就算再怎麼心痛
지켜낼 단 하나의 이유
守護的理由之一
그대
是你
난 두려움보단 그대여야 하니까
比起害怕 我更需要的是你
절실한 나의 기도 그대 지금 듣고 있나요 love you
我那殷切的祈禱 你有聽見嗎 love you
 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