그런 날이 있어
就是有那樣的日子
갑자기 혼자인 것만 같은 날
突然想一個人待著的日子
어딜 가도 내 자리가 아닌 것만 같고
不論取哪裡 好像都沒有我的位置
고갠 떨궈지는 날
垂頭喪氣的日子

그럴 때마다 내게
每當到了那時
얼마나 내가 소중한지
我都能感覺到 對我來說有多珍貴
말해주는 너의 그 한마디에
你那句話語
Everything's alright
초라한 Nobody에서 다시 Somebody
從寒酸了 Nobody 再次成為 Somebody
특별한 나로 변해
蛻變成特別的我

You make me feel special
세상이 아무리 날 주저앉혀도
就算這世界再怎麼讓我坐立不安
아프고 아픈 말들이 날 찔러도
就算再怎麼用疼痛的話語刺激我
네가 있어 난 다시 웃어
因為有你 我再次嶄露了微笑
That's what you do

Again I feel special
아무것도 아닌 존재 같다가도
就算看起來不是什麼重要的存在
사라져도 모를 사람 같다가도
就算消失了也沒有人知道
날 부르는 네 목소리에
在你呼喚我的聲音之中
I feel loved, I feel so special

자꾸 숨고만 싶어서
因為總是想躲藏
마주 하기가 싫어서
因為不想去面對
모든 게 의미를 잃은 듯이
一切的意義都像是消失般
내가 의미를 잃은 듯이
我的意義也都全部遺忘般
가만히 주저앉아 있을 때
靜靜地坐著的時候

그때 내 앞에 나타난 너의
那時 在我面前出現的
따뜻한 미소와 손길에
你那溫暖的微笑與指尖

Everything's alright
초라한 Nobody에서 다시 Somebody
從寒酸了 Nobody 再次成為 Somebody
특별한 나로 변해
蛻變成特別的我

You make me feel special
세상이 아무리 날 주저앉혀도
就算這世界再怎麼讓我坐立不安
아프고 아픈 말들이 날 찔러도
就算再怎麼用疼痛的話語刺激我
네가 있어 난 다시 웃어
因為有你 我再次嶄露了微笑
That's what you do

Again I feel special
아무것도 아닌 존재 같다가도
就算看起來不是什麼重要的存在
사라져도 모를 사람 같다가도
就算消失了也沒有人知道
날 부르는 네 목소리에
在你呼喚我的聲音之中
I feel loved, I feel so special

You make everything alright
구름이 쫙 낀 햇살 한 줌 없는 날
沒有一絲雲彩 沒有一絲陽光的日子裡
네가 바로 나의 Shining light
你就是我的 Shining light
That's what you do
아무리 어두운 밤도 다시 낮
再怎麼黑暗的夜晚也會有白日
I owe it to you
Because you make me feel special

세상이 아무리 날 주저앉혀도
就算這世界再怎麼讓我坐立不安
아프고 아픈 말들이 날 찔러도
就算再怎麼用疼痛的話語刺激我
네가 있어 난 다시 웃어
因為有你 我再次嶄露了微笑
That's what you do

Again I feel special
아무것도 아닌 존재 같다가도
就算看起來不是什麼重要的存在
사라져도 모를 사람 같다가도
就算消失了也沒有人知道
날 부르는 네 목소리에
在你呼喚我的聲音之中
I feel loved, I feel so special
 

    文章標籤

    TWICE Feel Special

    全站熱搜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