看了MV好有感....雙方都知道,對彼此的心態有了些不同,但這世界,又剩下不到半天的時間,該如何是好呢....

멍하니 또 하루 종일
楞楞的 又這樣過了一整天
의미 없는 생각들만 했어
只想了一些毫無意義的事


아니라고 아니라고
不是阿 不是吧
헤어지자 말하기가
那句分手吧
이렇게 힘들까
有這麼困難嗎

날 사랑하지 않아
我一點都不愛你
내게 오지 않아
明明都知道
다 알고 있으면서
你不會走向我

하루하루 이별을 늦추면
一天一天 就這樣推遲了分離

어차피 나만 가여워지잖아 달라질 건 없어
反正只有我這麼可憐不是嗎 沒有什麼改變
이 순간에도 넌 조금도 내 생각 하지 않는 거
就算只是這瞬間 你只要有一點點不想著我
알잖아 이대로는 내가 너에게 우리에게
你也知道 就這樣 你對我 對我們
좋았던 기억들 못나게 만들 것 같아
那些曾美好的回憶 都會變得不堪


오늘은 꼭 말해야 돼
今天一定要說出口
네가 없는 내 모습이 두려워도
就算害怕 沒有你的我


하루만 더 또 하루 더
再一天 又再一天
이별은 미뤄질 수 없단 걸 알면서도 난
明明知道 不能這樣一直拖延著離別


어차피 나만 가여워지잖아 달라질 건 없어
反正只有我這麼可憐不是嗎 沒有什麼改變
이 순간에도 넌 조금도 내 생각 하지 않는 거
就算只是這瞬間 你只要有一點點不想著我
알잖아 이대로는 내가 너에게 우리에게
你也知道 就這樣 你對我 對我們
좋았던 기억들 못나게 만들 것 같아
那些曾美好的回憶 都會變得不堪

이제 말할게 아프게 나 혼자서
現在該說出口了 讓我一個人痛苦的你
널 기다리지 않겠다고
再也不會再等了


어차피 내가 사랑했던 너는 더는 여기 없어
反正只有我這麼可憐不是嗎 沒有什麼改變
이 순간에도 넌 조금도 내 생각 하지 않는 거
就算只是這瞬間 你只要有一點點不想著我
행복했던 사랑해 말하던 그 날 우리 그때의 너
曾經幸福過 說著我愛你的那日子 那時的你
날 안아주던 널 이제서야 보내줄게
擁抱著你的我 現在 該送你走了

    文章標籤

    李海莉 Davichi

    全站熱搜

    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