찢어진 종잇조각에 撕碎的紙片中

담아낸 나의 진심에 我所有的真心
선명해져 somethin' bout you 變得鮮明 somethin' bout you

Yeah 나를 많이 닮은 듯 다른 Yeah 與我既相似又不同
넌 혹시 나와 같을까 지금 或許你現在跟我一樣
괜한 기대를 해 正在無謂的期待中

하루 한 달 일 년쯤 되면 或許一天 一個月 一年過後
서로 다른 일상을 살아가 我們會過著不同的生活

나는 아니야 但我不是
쉽지 않을 것 같아 感覺還是不容易
여전하게도 넌 내 하루하루를 채우고 你依然存在我的每一天
아직은 아니야 現在還不行
바보처럼 되뇌는 나 像傻瓜一樣的我
입가에 맴도는 말을 삼킬 수 없어 到嘴邊的話 已經無法吞下
Its not fine
Ah- Ah- Ah- Ah- Its not fine

머릴 질끈 묶은 채 把頭髮緊緊地束起
어지러운 방을 정리해 整理凌亂的房間
찾고 있어 somethin' new 找到些甚麼 somethin' new

가끔 이렇게 감당할 수 없는 有時會像這樣無法承擔
뭐라도 해야 할 것만 같은 기분에 但總是該做些甚麼的心情
괜히 움직이곤 해 毫無目的的行動著

하루 한 달 일 년 그쯤이면 說不定過了一天 一個月 一年後
웃으며 추억할 거라 했지만 可以笑著回憶過往

나는 아니야 但我還不行
쉽지 않을 것 같아 感覺還是不容易
여전하게도 넌 내 하루하루를 채우고 你依然存在我的每一天
아직은 아니야 現在還不行
바보처럼 되뇌는 나 像傻瓜一樣的我
입가에 맴도는 말을 삼킬 수 없어 到嘴邊的話 已經無法吞下
Its not fine
Ah- Ah- Ah- Ah- Its not fine

의미 없는 농담, 주고받는 대화 沒有意義的玩笑 一來一往的對話
사람들 틈에 난 아무렇지 않아 보여 在人群中的我看起來沒有甚麼
무딘 척 웃음을 지어 보이며 裝出遲鈍的樣子 擠出笑容
너란 그늘을 애써 외면해보지만 努力躲著名為你的陰影

우리 마지막 我們最後的
그 순간이 자꾸 떠올라 那個瞬間總是想起
잘 지내란 말이 전부였던 담담한 이별 只有保重這句話 平淡的離別
아직은 아니야 現在還不行
바보처럼 되뇌는 그 말 像傻瓜一樣的我
입가에 맴도는 말을 삼킬 수 없어 到嘴邊的話 已經無法吞下 
Its not fine
Ah- Ah- Ah- Its not fine Oh- 
Ah- Ah- Ah- Its not fine

文章標籤

韓宣 發表在 痞客邦 留言(0) 人氣()